“냉장고에 쟁여놓고 꾸준히 드세요” 이것 먹기만 해도 깜박깜박하던 기억력 좋아지고 치매 얼씬도 못 합니다.

무서운 치매는 자신은 물론 가족들에게도 많은 고통을 주는 질환이라고 하는데요.

그래서 많은 분들이 치매를 걱정하실 겁니다.

그런데 많은 건강 전문가들은 스트레스가 많아지는 30대부터 뇌 건강을 위해 올바른 생활습관을 유지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합니다.

이렇게 무서운 치매를 예방하기 위해선 무엇보다 치매를 예방해주는 음식을 챙겨 드시는 것이 좋은데요.

그래서 오늘은 치매를 얼씬도 못 하게 하는 좋은 음식에 대해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치매를 예방하는 기적의 열매

그것은 바로 블루베리입니다.

최근 한 연구에 따르면 블루베리를 중년부터 간식처럼 꾸준히 섭취하게 되면 치매를 막을 수 있다고 보고했는데요.

실제로 미국 신시네티대학에서 발표한 연구에 따르면 가벼운 인지장애를 앓고 있는 68세 이상 성인 47명에게 4개월간 매일 블루베리 한 컵 분량의 가루를 섭취하게 한 결과 기억력이 좋아지고 인지 능력이 개선됐다고 발표했는데요.

또한, MRI 검사 결과에서 이들의 뇌 활동량이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또한, 미국 농무부 인간영양연구센터의 연구 결과에서도 안토시아닌 섭취가 적은 사람이 치매 발병 위험도 무려 4배나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고 합니다.

실제로 블루베리 속에 함유된 안토시아닌 성분은 다른 과일에 비해 높은 함량을 가지고 있다고 하는데요.

뇌세포를 성장시키는 폴리페놀과 플라보노이드 성분 역시 풍부해서 뇌세포의 젊음을 유지해주는데 탁월한 항산화 식품이라고 합니다.

그러므로 40대부터 평소 안토시아닌 성분이 풍부한 음식들을 꾸준히 섭취한다면 치매를 예방하는 데 많은 도움을 줄 수 있다고 합니다.

치매 예방에 좋은 블루베리 섭취 방법

이렇게 좋은 블루베리도 제대로 섭취해야 그 효능이 더 높은데요. 그것은 바로 얼려서 먹는 것입니다.

안토시아닌 성분을 제대로 섭취하기 위해선 생으로 먹어도 좋지만 얼려서 먹으면 더 효과적이라고 하는데요.

특히 수확 즉시 냉동 보관하게 되면 안토시안의 농도가 훨씬 더 증가되기 때문에 더 풍부하게 섭취할 뿐만 아니라 항산화 성분인 비타민C 역시 효과적으로 섭취할 수 있습니다.

무엇보다 안토시아닌 성분은 노화를 촉진시키는 활성산소의 축적을 막아주고 피로해진 우리의 눈을 건강하게 해주는 데 많은 도움을 준다고 하는데요.

그 때문에 블루베리를 얼려서 섭취한다면 눈 건강은 물론 치매를 예방하는 데 많은 도움이 됩니다.

유튜브 영상‘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