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건강을 망치는 의외의 음식이라고” 우유랑 먹으면 몸에 좋을 거로 생각했는데 건강을 망치는 조합입니다.

우유는 완전식품으로 불리며 바쁜 아침 식사 대용으로 많은 분들이 즐겨 드시는데요.

그런데 이렇게 좋은 우유도 이것과 함께 먹으면 오히려 몸에 병을 일으킬 수 있다고 하는데요.

그래서 오늘은 우유와 함께 먹으면 오히려 해가 되는 음식은 어떤 것이 있는지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우유와 먹으면 해가 되는 음식 – 고구마

고구마의 궁합이라고 하면 김치 그리고 우유를 떠올리는 분들이 많으실 텐데요.

간혹 우유에 부족한 식이섬유를 고구마가 채워주고 고구마에 부족한 단백질과 칼슘을 우유가 채워줘 이 둘의 궁합이 좋다고 생각하시는 분들도 계실 텐데요.

고구마에는 섬유질이 풍부한 만큼 위장에 머무는 시간도 길기 때문에 간혹 사람에 따라서 생목이 오르는 증상을 유발하게 됩니다.

우유와 고구마를 같이 먹으면 우유 속 지방산이 식도 괄약근을 이완시켜서 위산 역류를 더 심하게 합니다.

따라서 평소에 위가 안 좋으신 분들과 특히 역류성 식도염이 있거나 위산 역류가 있으신 분들은 고구마와 함께 우유를 드시는 것은 피하는 것이 좋습니다.

우유와 먹으면 해가 되는 음식 – 생마

위염이나 위궤양 또는 속이 쓰리신 분들이 마를 먹으면 좋다고 해서 간혹 우유에 말을 갈아 마시는 경우가 많은데요.

그러나 우유와 마를 함께 먹으면 몸에 큰 문제를 일으킬 수 있는데요. 생마에 함유된 수산염이라는 성분이 우유의 칼슘과 만나면 수산칼슘으로 변해 몸 밖으로 빠져나가지 못하고 체내에 그대로 쌓이게 됩니다.

이렇게 몸에 쌓인 수산칼슘은 각종 근육통을 나타내는 부작용을 일으킬 뿐만 아니라 신장의 결석으로 쌓여 신장 기능을 저하시키고 요로 결석을 일으켜 극심한 통증을 유발하기도 합니다.

특히 우유 중에서도 고칼슘 저지방 우유처럼 기능성 우유들은 이러한 부작용들을 더욱 악화시킬 수 있다고 하는데요. 그래서 우유와 마를 함께 갈아 마시는 것을 피하는 것이 좋습니다.

우유와 먹으면 해가 되는 음식 – 레몬

레몬은 의외로 우유와 상극인 식품이라고 하는데요.

레몬처럼 pH가 낮은 과일에 함유된 산 성분이 우유 단백질에 함유된 카제인이라는 성분과 만나면 속을 더부룩하게 만들기 때문입니다.

우유의 카제인 성분은 위장에 들어있는 위산과 만나도 응고가 되면서 분해되는 시간이 길어지는데 이때 레몬처럼 pH가 낮은 과일들이 들어가면 카제인의 응고 작용 때문에 속이 더부룩한 증상이 더 심해진다고 합니다.

우유와 먹으면 해가 되는 음식 – 약

우리가 먹는 모든 약은 개발하는 과정에서 물을 기본으로 사용했기 때문에 물을 제외한 다른 음료들과 같이 먹게 되면 온전한 효능을 얻지 못하는 것뿐만 아니라 오히려 부작용을 일으키게 되는데요

특히 항생제의 경우 우유 속 칼슘이나 철분이 몸에 흡수되는 것을 방해하여 약효를 떨어뜨리는데요.

위산을 중화하는 제산제 역시 약에 함유된 성분들이 우유의 칼슘과 반응해 혈중 칼슘 수치가 높아져 구토와 식욕 부진, 변비, 졸음, 다뇨와 같은 증상이 나타나는 고칼슘혈증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또한, 간혹 우유가 뼈에 좋다고 알려져 골다공증 약과같이 먹는 경우, 이 역시 약의 흡수를 방해하기 때문에 같이 먹는 것은 피하는 것이 좋습니다.

📺관련영상 바로가기

X